“이건...” 박기량이 치어리더 스폰설에 대해 밝혔다

HOT이슈

“이건...” 박기량이 치어리더 스폰설에 대해 밝혔다

0 938 0

“이건...” 박기량이 치어리더 스폰설에 대해 밝혔다


  • • “일당 10만 원인데 스폰 없이 생활 불가능”이라는 말 들어

  • • 박기량 “진짜 말도 안 되는 소리다”라고 밝혀
박기량 씨가 스폰설에 대해 밝혔다. 


지난 11일 방송된 JTBC2 '악플의 밤'에 출연한 박기량 씨는 "치어리더 일당 10만 원인데 스폰 없이는 생활이 불가능"이라는 악플을 받았다. 

박기량 씨는 악플을 인정하지 않는다며 "이건 진짜 말도 안 되는 소리다"라고 밝혔다. 이야기를 듣던 신동엽 씨도 "말이 안 된다"라고 말했다. 

박기량 씨는 "월급으로 받는 치어리더는 몇 명밖에 안되고 일당으로 받는 치어리더들이 있는데 경기가 많으면 많게 받고 적으면 적게 받는다"라고 전했다. 

그는 "수입이 일정치 못해서 힘든 부분은 있지만, 열정 없이는 할 수 없는 일을 하는 친구들에게 정말 악플이다"라고 밝혔다.

 
이하 JTBC2 '악플의 밤' 

 

 

 

 

설리는 "이것도 치어리더에 대한 선입견일 텐데 선수들과 사적으로 많이 만난다는 시선이 있다고 한다"라고 말했다. 


박기량 씨는 "사실 이게 진짜 많이 듣는 질문인데 각자 회사에서 치어리더와 선수는 만나면 안 된다는 규칙이 있다"라고 밝혔다. 

패널들은 "그걸 막을 수 있나?"라며 의아해했다. 신동엽 씨는 아이돌을 예로 들며 "막을 수가 없는 거다"라고 말했다.







한편 악플의 밤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 ,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