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호 태풍 '미탁' 서귀포 해상 위치…"강한 세력으로 밤 10시 전남 상륙"

HOT이슈

제18호 태풍 '미탁' 서귀포 해상 위치…"강한 세력으로 밤 10시 전남 상륙"

0 727 0

제18호 태풍 '미탁' 서귀포 해상 위치…"강한 세력으로 밤 10시 전남 상륙"



제18호 태풍


강한 비바람을 동반한 제18호 태풍 ‘미탁’이 2일 밤 10시쯤 전남에 상륙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제주도에는 강풍과 함께 2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지고 있다.

태풍 ‘미탁’에 의한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은 이날 오후에는 중부지방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기상청은 “태풍 미탁이 2일 정오 현재 제주도 서귀포 서남서쪽 약 230㎞ 부근 해상에서 시속 30㎞로 북북동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미탁의 중심 기압은 985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27m(시속 97㎞)에 달한다. 강풍 반경은 300㎞로 중간 크기, 중간 강도의 태풍이다.


태풍 미탁은 전날 오후 9시에 중심기압이 975?, 최대풍속이 초속 32m(시속 115㎞)였던 것과 비교하면 세력이 다소 약해진 편이다.

제18호 태풍
제주도가 제18호 태풍 ‘미탁’의 영향권에 접어든 2일 오전 제주시 내도동의 한 침수 주택에서 소방대원이 배수 작업을 벌이고 있다. /제주=연합뉴스


하지만 전남 지역에 상륙할 것으로 보이는 2일 오후 9시에도 중심 부근 풍속은 초속 27m(시속 97㎞)의 중간 강도의 세력을 유지할 것으로 보여 큰 피해가 우려된다.

태풍 ‘미탁’은 개철절인 3일 정오 무렵에 동해로 빠져나가겠고, 3일 오후 3시에는 독도 부근 동해 상까지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태풍 미탁은 상륙 시 소형 태풍으로 지난달 22일 남해안을 지나간 제17호 태풍 ‘타파’보다는 비슷하거나 조금 약하지만, 중심이 상륙해 통과하기 때문에 태풍에 의한 비바람의 영향은 타파보다 더 넓고 더 강하겠다”고 밝혔다.

기상청이 예상하는 지역별 호우와 강풍 위험시각은 △제주도 2일 밤까지 △남부지방 2일 오후부터 3일 아침까지 △중부지방(동해안 제외) 2일 밤부터 3일 오전까지 △동해안 2일 밤부터 3일 오후까지다.

한편 태풍이 가장 근접하는 시각은 △목포 2일 자정 △광주 3일 오전 2시 △대전·세종 3일 오전 6시 △부산 3일 오전 7시 △서울·대구·울산 3일 오전 8시 △포항 3일 오전 9시 △영덕 3일 오전 10시 등이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출처 : https://m.sedaily.com/NewsView/1VPD7GR5QG

, , , ,

0 Comments
제목